군사

<북한내부> 제대군인들의 비극적 사건 이어져… 귀가 중 아사, 광산・농촌에 강제 배치

“쇠약해져 집으로 돌아가는 길입니다”라는 열차에서 만난 젊은 병사. 도시락도 준비 못한 듯 식사를 하지 않아 촬영자가 음식을 권했다. 영양실조로 현기증이 심한 것 같다. 2005년 5월 평안남도에서 촬영 리준(아시아프레스)

 

최근 북한에서 제대군인들의 비참한 처지를 반영한 사건들이 일어났다. 귀가 중인 제대군인 2명이 열차에서 굶어죽는가하면 제대군인들을 광산, 농촌에 집단 배치시키고 있어 전역자를 둔 부모들이 아우성이라고 북한 내부의 복수의 취재협력자가 제대군인의 현실을 전했다. (김국철)

귀가 중인 전역자 2명 아사한 듯

7월 10일 함경북도 무산군에 사는 취재협력자는 제대군인의 비참한 사건에 대해 다음과 같이 전해왔다.

“최근 제대군인 2명이 열차에서 굶어죽는 참상이 있었다. 시체를 어랑역에 내려놓았는데 찾으러 간 부모들이 ‘굶어죽지 말고 강도질이라도 해먹지’라며 역에서 울고 불고해 난리였다고 한다”

이 사건에 관해 회령시에 사는 취재협력자도 같은 정보를 전해왔다.

“굶어죽은 제대군인들은 전기가 잘 오지 않아 평성에서부터 15일 동안 오다가 굶어죽었다고 한다. 부모들이 시체를 가지러 갔지만, 부패됐기 때문에 어랑역 주변 야산에 묘비도 없이 묻고 왔다고 한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관련기사: <북한내부> 부모가 송금・면회하지 않으면 영양실조에 걸리는 인민군

아시아프레스는 최근 북한군에서 열악한 식량 사정으로 병사들속에 허약, 영양실조자가 속출한다고 전한 바 있다. 이런 사정 때문에 2명의 제대군인들이 식량을 준비 못한 상태에서 귀가 길에 올랐거나 허약한 몸을 지탱 못해 도중에 죽었을 가능성이 있다.

다음 페이지: 제대군인 무리 배치에 부모들 아우성…

페이지:

1

2

関連記事

  1. 당대회 앞두고 노동자들에게 당근과 채찍…대열출근…
  2. 처지를 한탄하는 할머니의 말에 손자가 울먹이고 있다. <림진강> 평양에 산다는 것 (하) [북한 사람들의 이야기…
  3. 김정은씨의 사진은 언제 내걸릴까? 북한의 모든 가정과 직장, 공공장소(장마당은 제외)에는 김일성과 김정일 부자의 초상화가 걸려있다. 사진은 청진시내의 어느 가정의 식사풍경. 2007년4월 촬영 이준 (아시아프레스)IV> ‘정은’이름 가진 사람들에게 개명 지…
  4. [특별연재] 혼란이 깊어가는 북한경제 (림진강 제5호, 2…
  5. <북한내부> 잊혀지는 수령 김일성… 22주기 행…
  6. 북한 시장 경제의 확대는 어떤 사회 변화를 가져왔는가(3)…
  7. 화장품을 팔고 있는 젊은 여성들 북한 함경북도의 장마당 조사 실시
  8. (참고사진)늙은 농민 여성이, 수확 후 마른 옥수수 밭에서 남은 것을 모으고 있다. 2008년 9월 황해북도 사리원시 근교 농촌. 심의천 촬영 (아시아프레스) 수확기부터 군량미 강제 징수로 농민의 식량 부족 우려 증가…

Pickup기사

<북한내부> 제대군인들의 비극적 사건 이어져… 귀가 중 아사, 광산・농촌에 강제 배치 <북한사진보고> 외국인이 절대 만날 수 없는 뒷골목 여성들(4) 뒷골목에서 ‘전업주부’는 무엇을 하고 있나? <북한내부> ‘세금 없는 나라’의 세부담 증가로 주민 불만 고조…돈 걷는 ‘인민반장’ 자리 인기 많아 <북한내부> 올해 농촌동원은 엄격, ‘불참자는 적의 경제 봉쇄에 동조’ 경고 <북한내부> 김정은 지시로 ‘불법전화’ 대대적 단속…’한국과 통화한 자는 정치범’ 주민들은 불안으로 위축 <북한사진보고> 강제동원되는 여성들의 모습(1) 농촌 동원이라는 명목의 착취에 분노(사진4장) <북한내부> ‘러시아 연료 유통’ 연료 장사꾼 증언
김정은 시대의 중학교 교과서 자료집DVD

연재기사 ・특집

  1. 중국산 쌀을 파는 여성들이 면으로 식사를 하고 있다. 쌀 자루에는 '아키다 코마치'라는 일본 브랜드가 보인다. 2013년 10월 북부 국경 도시(아시아프레스)
  2. 농촌동원의 작업 중간에 열린 정치 학습의 모습. ‘김정은 동지와 생사 운명을 함께 하는 진정한 동지가 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하는가’에 대해 여성 간부가 빠른 말투로 자료를 억양없이 내려 읽는다. (2013년 6월 북부지역에서. 민들레 촬영)
  3. 런던 올림픽에서 귀국한 선수들이 환영을 받고 있다. (2012년 8월 '우리민족끼리' HP에서)
  4. 경성(당시 서울)에 있던 명문 조선권투클럽의 선수들이 한강에서 야유회를 했을 때의 기념사진.
  5. 북한 무역상과의 스카이프 채팅 화면. 2014년 1월 아시아프레스
PAG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