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북한내부> 평양 여명거리 건설 명목으로 주민에게 현금 징수… 건설동원에는 강한 거부감

평양의 도시 건설에는 군인, 청년 학생을 비롯해 각 계층의 많은 사람이 동원된다. 사진은 만수대 거리 건설에 동원된 주민들. 2011년 8월 평양시 중구역에서 구광호 촬영

 

노동신문은 지난 3월 16일, 여명거리 건설현장을 찾은 김정은이 ‘태양절(김일성 생일)까지 무조건 완공’을 지시했다고 보도한 이후 당국은 부족한 건설 자금을 주민에게 부담시키면서까지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모양새다. 3월 21일 북부 국경지역에 사는 아시아프레스 협력자가 여명거리 건설과 관련한 당국의 현금 부담 강요에 대해 전했다. (강지원)

“인민반에서 여명거리 건설에 지원한다며 돈을 바치라는 지시가 있었습니다. 동(洞)마다 조금씩 다르지만, 잘사는 동네는 중국 돈 20~30위안 씩 냈습니다. 돈 많고 비법 장사하는 사람들은 돼지 몇 마리 내기도 하고 벙어리장갑 몇 천 켤레 바치기도 합니다”

당국의 지원 자금 요구에 대한 주민 불만에 대해서는

“불평이 있어도 어쩌겠어요. 돈 없다고 뻗대며 안 내는 사람들도 있고, 잘 사는 사람은 자원적으로 내는 것도 있어요. 간부나 법기관 사람들이 지원하라고 압력을 행사하고 있습니다”라고 당국의 강제적인 모금에 대해 증언했다.

관련기사: 외국인이 절대 볼 수 없는 평양의 뒷골목3 들쑥날쑥 골조 괜찮을까? 북한이 자랑하는 고층 아파트의 부실공사

북한 당국이 여명거리 건설에 힘을 집중하면서 작년 함경북도 수해복구에 동원됐던 돌격대 일부를 거리 건설에 투입할 것 같다는 설도 있다.

당시 함경북도 수해복구에 당원돌격대로 동원됐던 취재협력자는 통화에서

“수해지역 주택 건설에 동원됐던 돌격대 일부를 여명거리 건설에 동원시킬지 모르겠지만, 돈을 쓰든 구실을 만들든 여명거리 건설에는 절대 가고 싶지 않다”라고 심정을 토로했다.

김정은은 애초 지난해까지 여명거리의 완공을 지시했으나 함경북도 수해복구와 대북제재 영향 등으로 계획대로 진행되지 않은 듯 보인다.

실제로 16일자 노동신문은 건설 현장을 찾은 김정은이 ‘려명거리는 미제와 적대세력들의 악랄한 방해책동을 물리치고 강대한 나라를 기어이 건설하려는 우리당의 구상이 반영된 거리’라고 강조한 데 대해 보도한 바 있다.

【관련기사】
<북한사진보고> 김정은 시대의 어린 꼬제비들(6) 음식을 찾아 헤매는 소녀…길가에서 숨진 아이에 주의를 기울일 여유도 없어
평양에서 보이는 것, 보이지 않는 것. 주관적 인상론을 배제하기 위해(3) 당국의 이미지 전략이란?
<북한내부> 북부국경지역 마약 근절 주민강연 진행, 비법 월경과 중국전화 사용 금지도 강조

関連記事

  1. 2013년 12월12일 국가안전보위부 특별군사재판에서 사형 판결을 받은 장성택 (조선중앙통신에서 인용) 張 친족, 측근의 숙청…주민통제 강화와 잔혹 처…
  2. 교차로에서 손님을 기다리고 있는 삼륜오토바이 택시 ‘삼륜오토바이 택시’ 양강도에서 활기…
  3. '위대한 김정은동지를 수반으로 하는 당중앙위원회를 목숨으로 사수하자!'라는 구호. 2013년 9월 양강도 혜산시에서 '민들레' 촬영(아시아프레스) <북한내부> 엄중 격리된 당대회 참가자들…여정 …
  4. <북한사진보고> 가엾은 북한 여성들3 뒷골목 여성들의 웃는…
  5. (사진1~9) 2011년 7월 평안도. 촬영: 김동철. (사진 설명은 본문) 군부대를 밭일에 동원…전시태세 축소? (이시마루…
  6. <김정은 시대의 중학교 교과서 자료집> 수록 교과서 일람과…
  7. <북한사진보고> 김정은 시대의 어린 꼬제비들(5) 거리를 …
  8. 특집 [2012 황해도기근] 곡창지대에서 발생한 대량아사(…

Pickup기사

<북한내부> 제대군인들의 비극적 사건 이어져… 귀가 중 아사, 광산・농촌에 강제 배치 <북한사진보고> 외국인이 절대 만날 수 없는 뒷골목 여성들(4) 뒷골목에서 ‘전업주부’는 무엇을 하고 있나? <북한내부> ‘세금 없는 나라’의 세부담 증가로 주민 불만 고조…돈 걷는 ‘인민반장’ 자리 인기 많아 <북한내부> 올해 농촌동원은 엄격, ‘불참자는 적의 경제 봉쇄에 동조’ 경고 <북한내부> 김정은 지시로 ‘불법전화’ 대대적 단속…’한국과 통화한 자는 정치범’ 주민들은 불안으로 위축 <북한사진보고> 강제동원되는 여성들의 모습(1) 농촌 동원이라는 명목의 착취에 분노(사진4장) <북한내부> ‘러시아 연료 유통’ 연료 장사꾼 증언
김정은 시대의 중학교 교과서 자료집DVD

연재기사 ・특집

  1. 중국산 쌀을 파는 여성들이 면으로 식사를 하고 있다. 쌀 자루에는 '아키다 코마치'라는 일본 브랜드가 보인다. 2013년 10월 북부 국경 도시(아시아프레스)
  2. 농촌동원의 작업 중간에 열린 정치 학습의 모습. ‘김정은 동지와 생사 운명을 함께 하는 진정한 동지가 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하는가’에 대해 여성 간부가 빠른 말투로 자료를 억양없이 내려 읽는다. (2013년 6월 북부지역에서. 민들레 촬영)
  3. 런던 올림픽에서 귀국한 선수들이 환영을 받고 있다. (2012년 8월 '우리민족끼리' HP에서)
  4. 경성(당시 서울)에 있던 명문 조선권투클럽의 선수들이 한강에서 야유회를 했을 때의 기념사진.
  5. 북한 무역상과의 스카이프 채팅 화면. 2014년 1월 아시아프레스
PAG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