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사

<북한사진보고> 인민군 규율 황폐, 김정은 ‘무법천지’라고 격노…탈주, 강도, 한류 드라마 시청까지 기밀문서 유출

대기근 중인 1998년 3월. 암시장에서 취해 비틀거리는 군인을 목격했다. 나진시(당시)에서 촬영 이시마루 지로(아시아프레스)

 

조선인민군의 내부 문서가 속속 누설되면서 흔들리는 인민군대의 기강과 열악한 장비 실태가 드러나고 있다.

2월 24일 자 도쿄 신문은 3면에 걸쳐 입수한 내부 문서 1,300점에 대해 상세히 보도했다. 문서는 2010년부터 2013년까지 제3군단 235부대에서 작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 중 몇 가지를 소개한다.

‘배고픔을 견디지 못한 병사가 민가에서 음식을 요구, 거절하자 주민을 총검으로 척살했다’

‘포병연대 중대장은 2013년 5월 몸 상태가 좋지 않아 병원에 간다며 귀가, 아내와 함께 장사를 했다’

‘한국 영화나 성인 동영상 등 불순녹화, 녹음물 약 2,700개를 압수’

문서 가운데는 장교용으로 기록된, 김정은의 다음과 같은 지적도 있었다고 한다. “군에서 일어나는 사고가 극에 달하고 있다. 인민군 부대는 무법천지고 무풍지대다”

이와 같은 군 내부 문서는 한국 KBS, NHK도 입수해 보도했다. NHK는 지난해 6월 5일 스페셜 프로그램을 제작했다.
관련기사: <북한사진보고> 불쌍한 여병사들의 진면모(3) 영양실조의 만연으로 “생리가 없어지는 여자가 대부분”이라고 증언

보도에서 공통적인 것은

  • 군내 식량 부족으로 병사에 의한 강도나 살인 등 범죄 행위 성행
  • 장비의 열악 및 노후화, 병사의 부족 등 약체화
  • 탈영 빈발, 한국 드라마를 몰래 보는 등 규율, 기강의 해이

김정은 정권의 계속되는 핵, 미사일 개발은 일본과 중국, 한국 등 주변 3국에 큰 위협이 된다는 것은 틀림없다. 그러나 병력 100만이라고도 불리는 인민군은 약체화가 더욱 심해지는 상황이다. (이시마루 지로)

이동하는 젊은 병사들. 모두 가늘고 여위어 있다. 군내에 영양실조가 만연해 있다는 것은 북한에서는 ‘상식’이다. 2008년 9월 평양시 외곽에서 촬영 장정길(아시아프레스)

다음 페이지: 고장난 목탄차를 수리하는 병사들 등 2장의 사진…

페이지:

1

2

関連記事

  1. 사진8 북한의 ‘군사강국 이미지 전략’에 놀…
  2. 냉면으로 점심을 해결하는 여성 장사꾼들. <사진기사> 중국산 식료품들로 가득한 북한의 시장
  3. 활기찬 모습으로 걷고 있는 두 남자 대학생 <사진・북한주민의 삶>8 엄격히 통제되는 대학생 교복, 치…
  4. 중국 길림성 훈춘시에 건설중인 ‘훈춘국제변경무역물류센터’. 총 공사비는 30억 위안(한화 약5300억원). 훈춘의 ‘훈춘국제개발모범구’ 건설의 일환이다. 7월 6일 훈춘시에서 박영민 촬영 (아시아프레스) <사진보고> 북한 개방에 대비? 개발 진행되는 중국 훈춘시…
  5. <북한사진보고> 최신 중학교 교과서 75권 입수! 표지에서…
  6. <탈북자 수기>이국(異國) 땅에서 모국(母國)의 경기를 보…
  7. <수해 현지보고> 식량가격 폭등, 수해지원 인원의 범죄에 …
  8. <북한내부영상> 이것이 북한 비밀경찰의 ’10호 초소’다

Pickup기사

<북한사진보고> 인민군 규율 황폐, 김정은 ‘무법천지’라고 격노…탈주, 강도, 한류 드라마 시청까지 기밀문서 유출 ‘김정남은 선량한 사람’ 캐릭터는 미디어가 만든 허상, 국내에서는 ‘방탕하다’ 반발…’깡패’라는 악평도 시장 경제의 확대는 어떤 사회 변화를 가져왔는가(1) ~내부영상 자료로 고찰한다~ 이시마루 지로 <북한내부> 삼엄한 북・중 국경, 북한 내부 ‘동료’에게서 메시지 연락 <북한내부> 노동단련대 여전히 성피해와 사망자 발생…간부가 수감자 파견해 돈벌이도 <북한내부>김원홍 보위상 해임을 서민의 대부분은 몰라…관심은 보위원의 부패 문제 <김정은 시대의 중학교 교과서 자료집> 판매중!
김정은 시대의 중학교 교과서 자료집DVD

연재기사 ・특집

  1. 중국산 쌀을 파는 여성들이 면으로 식사를 하고 있다. 쌀 자루에는 '아키다 코마치'라는 일본 브랜드가 보인다. 2013년 10월 북부 국경 도시(아시아프레스)
  2. 농촌동원의 작업 중간에 열린 정치 학습의 모습. ‘김정은 동지와 생사 운명을 함께 하는 진정한 동지가 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하는가’에 대해 여성 간부가 빠른 말투로 자료를 억양없이 내려 읽는다. (2013년 6월 북부지역에서. 민들레 촬영)
  3. 런던 올림픽에서 귀국한 선수들이 환영을 받고 있다. (2012년 8월 '우리민족끼리' HP에서)
  4. 경성(당시 서울)에 있던 명문 조선권투클럽의 선수들이 한강에서 야유회를 했을 때의 기념사진.
  5. 북한 무역상과의 스카이프 채팅 화면. 2014년 1월 아시아프레스
  6. 김정은에 의해 조직됐다는 모란봉 악단의 공연. 미니스커트의 여성도 등장했다
PAG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