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부문서의 일부 '대남삐라살포뿐아니라 저 분계선을 순간에 날아넘어가 문재인놈의 주둥아리에 똥바가지를 쏟아붓고싶고 그렇게 한다 해도 분노가 가라앉지 않을것이다'라고 적혀 있다.

◆ 내부문서 전문

2020.6.28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2020년 6월 22일 비준방침

우리의 최고존엄을 감히 건드린 괴뢰역적패당에 대한 보복열기로끓고있는 일군들과 근로자들의 반영과 대책보고

<선전선동부>

일군들과 당원들과 근로자들속에서 우리 공화국의 가장 신성한 존엄과 권위에 도전하고 우리 인민을 우롱한 쓰레기들과 괴뢰역적패당을 무자비하게 징벌해야 한다는 반영들이 제기되고있습니다.

ㅇㅇㅇ은 지금 철도로동계급은 우리의 최고존엄을 감히 건드린 인간쓰레기들과 그를 묵인조장한 괴뢰역적패당에 대한 치솟는 분노와 증오심,복수의 일념으로 가슴끓이고있다,입에 담기에도 치사하고 께끈한것들이 정신을 차리게,죽어서도 영원히 잊을수 없게 삐라폭탄을 안겨야 한다,

《탈북자》인간쓰레기들과 문재인머저리는 때늦은 후회를 해야 필요가 있다,지금 우리 철도로동계급모두가 대남삐라살포투쟁이 전개되기만 하면《붉은기》호 무쇠철마들마다에 미친 똥개들을 사정없이 두들겨팰 삐라폭탄들을 그득그득 싣고 판문점으로 달려갈 만단의 준비를 갖추고 명령만을 기다리고있다고 하였습니다.

ㅇㅇㅇ은 온 나라가 인간쓰레기들과 괴뢰역적들에 대한 분노와 보복의 열기로 끓어번지고있다,지금 당장이라도 전연지대로 달려나가 놈들의 머리우에 징벌의 삐라소나기를 막 들씌우고싶은 심정이다,삐라에 그려진 문재인놈의 역겨운 상판을 다시 보게 되니 지난 2년간 요사스러운 말치레로 온 민족을 우롱하며 우리의 최고존엄까지 건드린 배신자에 대한 솟구치는 분노를 금할수 없다,

초보적인 도의마저 상실한 괴뢰들에게 어서빨리 징벌의 삐라를 사정없이 들씌워 우리의 정신적핵을 건드리고 심장에 칼질을 한 배신의 대가가 얼마나 참혹한가를 골수에 새겨주고 보다 강도높은 징벌을 쉴새없이 안겨 인간쓰레기들과 역적패당을 지구상에서 아예 매장해버려야 한다,가증스러운 놈들의 가슴팍에 착암기를 들이대는 심정으로 석탄생산을 늘이기 위한 작전과 지휘를 박력있게 하여 더 많은 석탄을 생산하는것으로 적들을 전률케 하겠다고 하였습니다.

ㅇㅇㅇ은 괴뢰역적패당에게서 가장 처절하고 뼈저린 후회와 값비싼 대가를 기어이 받아내려는 온 나라 인민들의 철석의 의지를 반영한 당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담화에 접한 우리 중앙검찰소안의 일군들은 괴뢰들에 대한 치솟는 분노와 천백배의 보복의지로 심장의 피를 펄펄끓이고있다,

참을성에도 한계가 있고 미친개는 몽둥이로 사정없이 때려잡아야 한다,북남공동련락사무소를 통채로 폭파하여 하늘로 날려보낸것처럼 오직 단호한 행동으로 미치광이똥개들을 무자비하게 죽탕쳐 가장 처절한 죽음을 주어야 한다,우리의 최고존엄을 감히 중상모독한 온갖 더러운 인간추물들을 지구상 어디에 숨어있든 마지막 한놈까지 모조리 찾아내여 공화국법의 시퍼런 칼날로 무자비하게 죽탕쳐버리겠다고 하였습니다.

ㅇㅇㅇ은 6월 20일부 《로동신문》을 통하여 우리의 신의와 도의를 저버린 괴뢰들에게 무차별적으로 들씌울 대적삐라들을 찍어내고 각급 대학의 청년학생들이 삐라살포투쟁을 전개할 만단의 태세를 갖추고있다는 소식을 접하고보니 당장이라도 전연지대로 달려나가 삐라살포투쟁에 참가하고싶은 강렬한 충동을 금할수 없다,우리 수도시민들은 북남접경지역개방과 진출이 승인되면 단숨에 달려나가 삐라살포투쟁에 참가하여 괴뢰들이 저지른 추호도 용납 못할 죄악의 대가를 반드시 받아내고야 말겠다고 하였습니다.

ㅇㅇㅇ은 인간쓰레기들과 배신자무리들에게 들씌울 삐라들에 담배꽁초가 아니라 똥을 콱 발라 청와대 골방에 뿌려놓으면 속이 시원하겠다,지금 성안의 전체 일군들과 종업원들이 대남삐라살포투쟁에 참가하여 인간쓰레기들과 괴뢰들의 대갈통우에 멸적의 철추를 내리겠다고 윽윽하고 있는데 나도 전연에 달려나가겠다,인간쓰레기들을 영영 쓸어버리는 성전에 필요한 삐라를 찍어내는데 적으나마 보탬을 하겠다고 하면서 당위원회에 ●●를 바치였습니다.

ㅇㅇㅇ은 우리의 심장이며 삶의 전부인 가장 신성한 최고존엄을 감히 걸고드는 인간쓰레기들의 망동과 그를 묵인조장한 괴뢰당국자들의 치떨리는 만행으로 하여 김책공업종합대학안의 전체 교직원,학생들은 치솟는 적개심과 보복의지로 가슴을 불태우고있다,모든 학생들이 원한의 분계선에 달려나가 괴뢰들과 쓰레기들의 대갈통우에 삐라를 쏟아붓겠다고 청원해나서고있다고 하였습니다.

ㅇㅇㅇ은 지금 우리 청년대학생들의 가슴가슴은 괴뢰역적패당에게서 뼈저린 대가를 받아낼 보복열의로 활화산마냥 끓어번지고있다,반공화국적대행위에 이골이 난 괴뢰역적패당은 뒈지기 전에 똑바로 알아야 한다,우리의 최고존엄을 건드리는자는 이 세상 그 어디에 있건 모조리 징벌해버리는것이 우리 청년대학생들의 혁명적기질이다,우리 대학생청년들은 적진을 향해 육박해나갈 만단의 준비를 갖추었다고 하였습니다.

ㅇㅇㅇ은 《로동신문》에 놈들의 망동이 공개된 순간부터 우리 청년학생들의 분노는 하늘에 치닿고있다,《천추에 용납 못할 죄악을 저지른 괴뢰패당을 죽탕쳐버리자!》는 구호가 우리 청년학생들의 심장마다에 용솟음치고 들짐승보다 못한 밥버러지똥개새끼들을 모조리 한 바줄에 목을 매달고 때려잡자는 목소리들이 날을 따라 더욱 거세차게 높아가고있다,

우리의 말귀를 제대로 알아듣지도 못하고 죄책감도 없는 괴뢰역적패당에게는 저지른 죄가 얼마나 큰가 하는것을 뼈저리게 느끼도록 행동으로 보여주어야 한다,대학안의 모든 청년대학생들은 우리의 가장 신성한 최고존엄을 모독한 쓰레기들과 정신없이 입을 나풀거리는 괴뢰당국자들에게 삐라벼락을 퍼부을 멸적의 의지와 만단의 준비가 되여있으며 전선지대가 하루빨리 열려지기만을 기다리고있다고 하였습니다.

ㅇㅇㅇ은 지금 당장이라도 분계연선으로 달려나가 쓰레기들의 더러운 낯짝에 삐라소나기를 퍼붓고싶은 심정을 누를수가 없다,최전연전호에서 매일같이 짖어대는 적들의 개나발이 들려올 때면 증오와 분노의 총대만 으스러지게 틀어잡아야 했던 어제날의 최전연병사들이 복수의 삐라소나기를 제일먼저 퍼부을수 있도록 선참으로 보내달라고 하였습니다.

ㅇㅇㅇ은 이번 삐라살포투쟁은 지난2년간 북남합의에 따르는 리행을 전면파기한 괴뢰들에게 배신의 대가가 얼마나 참혹한것인가를 뼈에 새기도록 해주며 온 겨레의 가슴에 쌓이고쌓인 분노를 폭발시키는 중요한 계기로 될것이다,대남삐라살포가 시작되면 우리 개성시인민들도 분계선에 달려나가 이 투쟁에 적극 합세하겠다고 하였습니다.

ㅇㅇㅇ은 비겁하고 가련한 문재인의 께끈한 낯짝을 해골바가지로 형상하든가 우리의 미싸일이 그놈의 대갈통을 박살내는것으로 형상하여 우리의 격앙된 심정을 더 강하게 표현하였으면 좋겠다,우리의 최고존엄을 감히 모독하고 전체 우리 인민을 우롱한 괴뢰역적패당은 이 땅,이 지구상에 살아숨쉴수 없다는것을 뼈저리게 느끼게 해야 한다고 하였습니다.

다음 페이지: ㅇㅇㅇ은 대규모적인 대남삐라살포투쟁을...